본문 바로가기

박물관

(4)
화이트 큐브를 벗어난 미술관 코로나 19 발발 이후 국공립 미술관을 비롯한 대부분의 미술관이 개관과 휴관을 반복하고 있다. 미술관들은 휴관 상황에 대비하여 오프라인 전시에만 머무르지 않고 온라인 전시를 기획하는 등 나름의 생존 전략을 모색했다. 유튜브 채널을 통해 전시를 공개하거나, 온라인으로 참여 가능한 전시 연계 프로그램을 기획하는 방식으로 자구책을 마련한 것이다. 관객의 접근성을 높인 이러한 프로그램들은 관람객들의 호응을 끌어내는 등 긍정적 반응을 얻었다.국립 현대 미술관 큐레이터의 설명으로 보는 '판화, 판화, 판화(Prints, Printmaking, Graphic Art)'[Photo : 국립현대미술관 온라인 미술관] 하지만 코로나 19 사태가 장기화하고, 비대면의 확산으로 인해 미술전이 문화 자체가 변화하면서 미술관들이..
현대미술의 선을 넘다, 포스트 인터넷 아트 인터넷이 일상생활을 비롯한 거의 모든 활동에 영향을 미치게 되면서 인터넷을 기반으로 하는 예술도 대거 등장했다. 21세기를 열었던 뉴미디어 아트와 넷 아트, 디지털 아트, 인터넷 아트 등이 그 예다. 이러한 예술 작품들은 인터넷에 대해 사람들이 가졌던 열망과 기대를 표현하는 듯했다. 하지만 시대가 변화함에 따라 '가상현실(VR, Virtual Reality)'과 '증강현실(AR, Augmented Reality)'이 등장하고, 인터넷이 삶의 일부가 되자 뉴미디어 예술 작품들도 서서히 변화해갔다. 뉴미디어 예술 작품들이 온라인상에서 전시됐다면, 포스트 인터넷 예술 작품들은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넘나든다. 독일 출생의 작가이자 큐레이터인 '마리사 올슨(Marisa Olson, 1977~)'은 인터넷을 둘러싼 ..
미술관과 박물관, 관객 사냥의 귀재 미술관과 박물관, 관객 사냥의 귀재 [Photo: ©Miguel Medina] “우리의 타깃이 누구인지 알고, 그들을 미술관에 더 많이 데려오는 것이 핵심 과제이다.” 메트로폴리탄 미술관, 브루클린 미술관, 휘트니 미술관 등 세계의 유수 미술관을 이끄는 마케팅 실무자가 이야기하는 공통 의견이다. 여가를 보낼 수 있는 콘텐츠의 종류가 과거보다 다양해지면서 미술관과 박물관의 관람객 또한 다양한 영역으로 흩어졌다. 이제는 미술관과 박물관의 경쟁 상대가 같은 분야 문화 기관에만 머무는 것이 아니라 다른 영역의 플랫폼으로도 확장된 것이다. 이번 글에서는 세계의 문화예술기관이 소셜 미디어를 비롯한 IT 산업, 기업형 엔터테인먼트 산업 등과 나란히 경쟁하며 어떻게 타깃을 정하고 그들을 데려오는지 그 홍보 전략과 이벤..
현실과 가상, 인공지능을 넘나드는 미술관 작품들 반고흐의 작품 속에서 하루를 보낸다.반 고흐의 실제 작품 속에서 하루를 보낼 수 있다면 어떤 느낌일까요? 시카고 그랜드 파크에 위치한 시카고 아트 인스티튜트(Art Institute of Chichage)는 1879년 개관한 미국에서 가장 역사가 깊고 큰 아트 뮤지엄 중 하나입니다. 뮤지엄의 한 해 관람객은 150만명이 넘습니다. 미술관의 새로운 반고흐(Van Gogh)전시회를 프로모션하기 위해 반고흐의 가장 잘 알려진 작품 중 하나인 The Bedroom을 현실에서 재현시키는 계획을 세우게 되는데요. 숙박 공유 플랫폼 에이비앤비(Airbnb)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실제로 이루어내게 됩니다. 위 이미지에서 보이는 것처럼 반고흐가 호스트가 되어 하룻밤을 묵을 수 있도록 초대합니다. 실제 미술관 인근 아파트를..